본문 바로가기

유유제약, 다한증치료제 유니클린 출시

작성자 김근희 기자 입력 2017-07-17 09:57:20 수정 2017-07-17 13:39:25

유유제약 다한증치료제 '유니클린' 사진=유유제약 제공

유유제약은 겨드랑이·손의 땀을 막아주는 다한증치료제 '유니클린액'을 출시했다고 17일 발표했다.

유니클린액은 바르는 다한증 치료제로, 땀샘에 젤리 형태의 막인 겔 매트릭스를 형성해 땀 분비를 억제한다. 분비되지 않은 땀은 인체의 혈액으로 재흡수돼 소변으로 배출된다.

롤온 형태로 사용이 간편하다. 저녁에 땀이 나는 부위에 적당량을 바른 후 다음날 아침 물로 씻어 제거하면 된다. 땀이 멈출 때까지는 매일 밤 한번씩 사용하고 증상이 호전될 경우 1주일에 1~2회사용하면 된다.

유니클린액의 용량은 30ml로, 4개월 정도 사용이 가능하다. 의사 처방전없이 약국에서 바로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이다.

유유제약 관계자는 "다한증 치료제 유니클린을 비롯해 제형별·연령대별로 세분화한 벌레물림 치료제 시리즈, 무좀치료제 등 하절기 맞춤형 제품군을 통해 여름 상비약 대표 제약사로 성장할 것"이라고 말했다.

김근희 기자 tkfcka7@hankyung.com

© 한국경제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