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이종욱 대웅제약 부회장, ‘약의 날’ 동탑산업훈장 수훈

작성자 김근희 기자 입력 2016-11-21 14:01:08 수정 2017-07-06 18:38:48


대웅제약(대표 이종욱)은 이종욱 부회장이 지난 18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개최된 ‘제30회 약의 날’ 행사에서 동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고 밝혔다.

올해 30회를 맞이한 ‘약의 날’ 기념행사는 1953년 11월 18일 약사법이 제정된 것을 기념해 대한약사회, 한국제약협회 등 8개 단체가 주관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후원하는 행사다.

이 부회장은 G7신약개발사업 총괄기획위원, 중점국가연구개발사업단장 등을 역임하며 대한민국 국내 제약산업 혁신, 연구개발(R&D) 투자 확대 등에 선구적 역할을 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. 보툴리눔톡신제제 ‘나보타’는 현재까지 60여개국에 약 7000억원 규모의 수출계약이 체결됐고, 미국에서 진행된 임상 3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2018년 미국에서 발매될 예정이다. 이외에도 고혈압·고지혈증 복합제 ‘올로스타’가 개발됐으며, 항생제 ‘메로페넴’은 미국 식품의약국(FDA)의 승인을 받았다.

김근희 기자 tkfcka7@hankyung.com

© 한국경제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TOP